관리자
 KIMES서 국산의료기기 첨단산업화 방안 모색
 



보건복지부 방문규 차관은 지난 17일 '제32회 국제의료기기 병원설비 전시회 (KIMES 2016)'을 찾아 의료기기산업의 최신동향을 확인하고, 국내 의료기기산업의 경쟁력 확보방안을 고민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달 17일부터 20일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KIMES 2016'은 국내 최대 의료기기 전시회로, 전 세계 37개국 1152개사에서 출품한 3만여점의 의료기기 전시, 해외바이어 대상 수출상담회 및 각종 세미나ㆍ포럼 등이 진행된다.

개막식 이후 전시장 라운딩에서 방 차관을 포함한 참석자들은 원격의료 시스템, 초음파 진단기기, 재활로봇 등 유망 분야의 신기술과 신제품을 체험했다.

이 자리에서 방 차관은 "인공지능과 같은 기술발전으로 인해 미래의학의 시대가 곧 도래할 것"이라며 "착실히 미래를 준비하면 우리에게 기회가 올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방 차관은 "정부 지원과 함께 기업의 선제적인 투자를 통해 수출 중심 의료기기산업이 수출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신성장동력으로 거듭나야 한다"면서 "바이오헬스 7대 강국 도약의 밑거름이 되도록 함께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KakaoTalk_20160321_094830983.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