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자
 복지부
 



[스포츠서울] 보건복지부는 지난 9월 21일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치매인식 개선과 치매극복 캠페인 확산을 위해 '제8회 치매극복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치매극복의 날'은 1095년 세계보건기구(WHO)가 국제알츠하이머병협회(ADI)와 함께 가족과 사회의 치매환자 돌봄문제를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전세계적으로 지정한 날이다.

오전 기념식에서는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고 지역사회에서 치매와 관련된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치매 파트너즈' 10만명 모집을 기념했다.

특히 '치매 파트너즈 10만명 모집 돌파 이벤트'를 실시하고 그간의 활동을 뒤돌아보며 앞으로 치매환자와 가족들을 도와 치매 친화적인 지역사회를 함께 만들어 나가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아울러 공생관계에 있는 꿀벌(파트너)과 꽃(치매환자)의 모티브를 활용해 지역사회에서 치매환자를 부지런히 돕겠다는 의미의 치매 파트너즈 기념품 ‘꿀벌 배지(Badge)’도 공개됐다.

또한 기념식에서는 치매 관련 각계 주요인사가 참여한 가운데 치매극복 유공자 55명, 청소년 극복리더 6팀, 실버합창대회 결과에 대한 시상을 진행했고 방송인 허참과 사단법인 문화나눔초콜릿을 공식 치매홍보대사로 임명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오전 10시부터 ▲사랑드림존 ▲희망드림존 ▲행복드림존을 구성해 치매극복 토크콘서트, 박람회, 치매 상담 및 건강강좌, 상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사랑드림존'에서는 가수 서수남씨가 그의 '노래와 함께 하는 열정적인 인생이야기'를 주제로 서수남의 토크콘서트가 열렸고, 치매박람회가 열린 ‘희망드림존’에서는 치매와 관련한 여러 기관 및 기업이 참여해 치매 질환과 돌봄에 관련된 정보를 제공, 치매 관련 체험 이벤트도 진행했다.

'행복드림존'에서는 치매상담부스가 운영돼 평소 치매에 대한 궁금증이나 애로사항을 전문 상담원에게 상담받을 수 있고, 북카페에 비치된 치매 전문도서를 통해서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이 밖에도 이날 행사에서는 치매와 관련된 정부의 정책과 서비스 소개, 치매 돌봄정보 등을 제공하고, '치매 파트너존'을 운영해 치매환자와 가족을 위해 치매 친화적인 사회를 함께 만들어 나가는 ‘치매 파트너즈’의 현장 가입신청을 받았다.


스포츠서울 헬스팀 박승훈 기자 jel3436@sportsseoul.com
출저 :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_h/6232
  6232_27_2838.jpg